중국에서의 맛있는 이야기

Posted
Filed under China Story
한국 떼레비서 [북경 내사랑]이라는 제목의 드라마를 시작했다.
나또 봐줬지.
드라마는 드라마일뿐 분석하지 말자!!!...
는 생각이지만 내 성격상 뜯어보지 않을 수가....

- 한국기업의 북경지사로 설정되어있는 회사 이름이 [한국전자]이다.
내가 잘 아는 회사거덩... 으흐~ 감회가 새로움.
- 거기나오는 배경이 북경이므로 등장인물은 죄다 중국말 하는데,
한채영 말하는거 보구 쪼끔 놀랬다.
발음과 어투가 꽤 좋았다.
나머지는???
대본에 있는대로 외운것이 아니라 실제 구사능력이 그정도라는 전제를 하면
한채영을 제외하고 나머지는 북경생활에 애로사항 꽃피겠드라.
특히, 김지영의 조선족 말투는 상당히 실제와 가까웠다.
연구 많이 한듯...
- 중국인 주인공인 孫菲菲(손비비:쑨페이페이)는 주변에 물어봐도 아는 사람 전혀없드라...

그냥 묘했다.
한국 테레비서 중국말이 활개치는 드라마가 나오다니...
나를 주인공 쓸것이쥐...
2004/05/11 21:44 2004/05/11 21:44
Posted
Filed under Jxx's Misc.
중국에서는 노동절 휴무가 상당히 길다.
회사마다 다르지만
일반적으로 앞뒤의 주말을 대체근무하고
그걸 연휴에 갖다 붙여서
7일 휴무를 하고, 길게는 9~10일까지도 놀아제낀다.

내가 다니는 회사는 여러 형편상
1일~5일까지 연휴를 가졌다.
을메나 신나게???
밧뜨. 그.러.나.
못난 나는 2일부터 4일까지 3일 연짱 사무실 나왔다.
쉬는게 쉬는게 아니란 말이쥐...

이것도 능력부족? 흑흑~~~
2004/05/06 21:11 2004/05/06 21:11
Posted
Filed under Jxx's Misc.
나른하다. 춘곤증이라 말해야겠지?
봄이 오나부다 했다.
그런데 그새 기온이 33도로 오른다.
올 여름에도 쉽지 않겠군...

무기력해진다.
몸도, 해나가는 일들도...
이럴때 전환이 필요하다.
이사를 가고, 그 며칠 후면 또 연휴를 가진다.

내가 가장 좋아하는 [먹고 자고]를 누려볼 수 있는 마지막 기회이리라.

푸욱찌는 여름속 시원한 그늘의 나른한 씨에스타...
2004/04/22 22:29 2004/04/22 22:29